콰르텟엑스 Quartet X

Quartet


Management: 

Social links: http://www.quartet-x.com/

BIOGRAPHY

정통 클래식과 대중 음악을 넘나들며 현악사중주의 개념을 새롭게 개척하고 있는 젊은 현악사중주단인 콰르텟엑스는 2002년 ‘거친바람 성난파도’로 한국 클래식 음악계에 일대 파란을 일으키며 데뷔한 후, ‘버전 2.0’과 ‘B9’, ‘모차르트 쇼스타코비치 컴플리트’, ‘히스토리’, ‘베토벤 백신’등 정규 프로젝트마다 유력 언론과 팬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연간 300회라는 기록적인 획소의 공연과 강의를 진행하고 있는 콰르텟엑스는 공연, 음반, 축제뿐만 아니라 영화(호로비츠를 위하여), 방송(KBS 클래식 오디세이, 낭독의 발견, 황경 스페셜, MBC 김동률의 포유, 문화사색, TV특강 인생은 아름다워, 이재용 정선희의 기분좋은 날, EBS TV 평생대학)등 다방면에 걸친 활발한 활동으로 ‘이 시대의 강렬한 현악사중주단’으로 불리며 음악계의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고 있다. 데뷔앨범 ‘샤콘느(2005)’와 2집 ‘히스토리(2007)’를 발매하였으며, 2005년 통영국제음악제와 2006년 일본 인터내셔널 퍼포밍 아트 페스티벌에 초청 연주를 하기도 하였다.

2007년부터는 클래식 음악을 대중의 눈높이에 맞게 쉽고 재미있게 설명한 ‘콰르텟엑스와 함께 하는 조윤범의 파워클래식’을 공연, 강좌, TV프로그램, 도서, DVD등으로 다양하게 선보이며 대표적인 클래식 음악 콘텐츠로 자리매김했다. 2008년 10월에는 ‘메타모르포젠’으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전석을 매진시키는 폭발적인 반응을 얻기도 하였다. 2010년에는 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에 초청받았고, 같은 해부터 20011년까지 서울 올림푸스홀에서 ‘콰르텟엑스와 세 개의 방’이라는 타이틀로 슈만, 브람스, 차이코프스키의 실내악 전곡 연주회를, 2012년에는 부산영화의전당에서 ‘영화음악의 거장들’을 해설, 영상과 함께 공연하여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2013년에 조윤범은 KBS 1TV’문화책갈피’와 CBS 라디오 ‘아름다운 당신에게’를 진행했고, 2014년에는 셰익스피어 관련 음악들을, 2015년에는 세계 최초로 무소르그스키 <전람회의 그림>을 피아노오중주로 편곡, 공개, 2016년에는 모차르트와 쇼스타코비치 현악사중주 전곡을 10년만에 연주하여 클래식음악계의 새로운 역사를 다시 쓰고 있다.

제1바이올린 조윤범, 제2바이올린 양승빈, 비올라 김희준, 첼로 임이랑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