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원 Jiwon Kim

Violist


Management: 

Social links: 
BIOGRAPHY

바이올리니스트 김지원은 부산예고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재학 중 도독하여 라이프치히 국립음대에서 전문연주자과정(KA)을 졸업하였다. 이후 뮌스터 국립음대에서 석사(MM)학위를 취득하였으며, 프랑크푸르트의 세계적인 현대음악 단체인 앙상블 모데른이 주관하는 아카데미(IEMA)의 현대음악 연구장학생으로 선발되어 Kunststiftung NWR(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 주 예술재단) 장학금을 수혜받으며 아카데미 생활을 마쳤으며 프랑크푸르트 국립음대와 앙상블 모데른이 연계된 현대음악 석사학위(MM, Zeitgenoessische Musik)를 취득하였다.

일찍이 부산음협, 부산음교, 부산예고 콩쿨, 한국음악신문 콩쿨, 한독브람스혐회 콩쿨1위 등으로 그 기량을 인정받았으며, 부산예고 악장을 역임하고 부산시향, 부산예고 정기연주회에서 협연무대를 가졌다.

독일 유학시절, 라이프치히 음대 재학 중 Kammerphilharmonie Leipzig의 단원으로 활동하였으며, 뮌스터 음대 재학 당시 WDR3(서독일 방송국, Westdeutscher Rundfunk Koeln) Open Audition에서 우수 연주로 선정되어 뮌스터 음대를 대표하며, 연주 음원을 녹음하였으며 방송되었다. 또한 앙상블 모데른 아카데미의 장학멤버(Internationale Ensemble Modern Academie, IEMA)로서, Frankfurt Oper(Hans Zender, Portrait Konzert) Karlsruhe ZKM(다수의 전자음악 연주 Tristan Murail, Stephan Winkler) Darmstadt Ferienkurs(다름슈타트 국제현대음악제, Cage탄생 100주년 기념 초청연주) Paris, Ensemble intercontemporain 주최의 Manifeste Festival에서 Luca Francesconi, Thomas Ades 등 현존하는 중견 작곡가들과 작업하며 IRCAM(음향연구소), Centquatre에서 연주, Royaumont에서 젊은 작곡가들의 국제적 네트워크인 ULYSSES 초청 초연 Berlin Konzerthaus(Deutsche Rundfunk 독일 연방 라디오 방송 출연, Ligeti, George Crumb 등 연주) 등 유럽각지를 오가며 20세기 초반의 현대곡부터 전자음악을 아우르는 폭넓은 현대음악을 소개하고 연주하였다.

2013년 귀국 후 부산 비르투오조 앙상블과 현대음악 앙상블 판 객원, 부산 소울리스트 앙상블 객원 악장, 의왕시 상주 오케스트라 객원 수석을 역임하였으며 서울 이무지치와 협연하는 등 전문연주자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갔으며, 트리오 에띠모(Trio Etymo)를 창단, 두 번의 정기연주회를 비롯하여 세종문화회관, 북서울 꿈의 숲 아트센터, 소월아트센터, 유중아트센터 힐링 프로젝트, 부산 금정문화회관 수요음악회, 부산 복합문화공간 스페이스 움 목요음악회 등 다수의 기획연주를 통해 관객과 소통하려 노력하고 있으며 그 연주가 부산 KBS1의 코너 “문화속으로” 에서 소개되기도 하였다.

현재, (사)팀프 앙상블(Ensemble TIMF) 멤버로 활동하고 있는 바이올리니스트 김지원은 통영국제음악제를 비롯하여 스위스 바젤의 젊은 아시아 작곡가들을 소개하는 “Horizonte” 시리즈에 초정되어 연주하였으며, 의정부 음악극 축제의 개막작이였던 음악극 “Mahlermania” 아시아 초연에 함께하는 등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현대음악 연주를 이어나가고 있으며 동의대학교 예술영재교육원과 부산예고에 출강하고 있다.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