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블로스 트리오

Avlos Trio


 

BIOGRAPHY

오보에 이현옥

오보이스트 이현옥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예비학교 수료 후 서울예고 재학시절 도독하여 칼스루에 국립음대에서 학사과정과 프라이부르크 국립음대 석사과정, 뮌헨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을 최우수 성적으로 졸업하며 전문연주자로서의 단단한 기반을 마련하였다.일찍이 오보에 연주자로서의 입지를 굳힌 그는 2003년 Heidelberg Symphonie 오케스트라의 객원수석을 시작으로 Ingolstadt Kammer 오케스트라, 지휘자 Zubin Metha, Gottfried Schneider와 함께 오케스트라 및 챔버 연주, 뮌헨 Konservatirium Chor와 함께 독일 다수의 지역에서 순회공연 때 협연무대로 다양한 연주활동을 펼쳤으며 뮌헨 국립음대 교수들과 함께 챔버 연주를 하여 호평을 받으며 오보이스트로서의 자질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Yehude Menuhin LMN 장학재단에서 Solo Oboist 선정되었던 그는 이후에도 작곡가 Dutilleux 93주년 기념 방송연주, Qatar Philharmonic Orchestra 객원단원, 덴마크 국립방송챔버오케스트라 객원수석을 역임하였고 중국 Xi An 음악대학 초청 마스터클래스 강의 및 독주회와 협연, 중국 China Conservatory of Music 초청 마스터클래스 강의 및 독주회, 38th International Double Reed Society 초청 오프닝 독주회(영국)등의 해외활동과 더불어 국내 금호 영아티스트 독주회, 귀국 독주회(예술의전당), 예술의전당에서 주최하는 “2012 Great 3B series Bach”에서 연주 및 협연, 예술의전당 기획 문화햇살콘서트 협연, 서울바로크합주단 140회 정기연주회 협연, 금호아트홀 기획 “아름다운 목요일” 초청연주 등 다채로운 음악으로 왕성한 음악활동을 펼치고 있다.

국내에서 이희선과 김형섭을 국외에서 Thomas Indermuehle, Heinz Holliger, Francois Leleux, Maurice Bourgue을 사사한 오보이스트 이현옥은 현재 충남교향악단 수석, KCO(서울바로크합주단) 수석, KME(코리안모던앙상블) 리더, 앙상블 예무스 멤버, Marigaux(마리고) 아티스트로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한편 단국대학교에 출강하며 후학양성에도 열정을 쏟고 있다.

 

바순 장현성

베를린 필하모닉 아카데미 바순 부문에 국내 최초로 합격한바수니스트 장현성은 1991년 서울 출생으로 2004년 예원학교에 진학하며 처음 음악계에 입문하였다. 부친인 서울시향의 바수니스트 장명규를 사사하며 음악저널, 한국음악협회, 서울대음악동문 관악 콩쿠르 등에 모두 1위로 입상하며 두각을 나타낸 장현성은 2007년 한국예술종합학교 목관 부문에 첫 영재입학자(3년)로 국내의 관악계를 놀라게 하였고 재학 중에도제49회 동아음악콩쿠르 관악부문에서 최연소1위에 오르기도했다. 장현성은 독일 마르크노이키르헨에서 열린 클라우스 투네만의 마스터클래스에서 발탁되어 스페인 레이나 소피아 여왕립학교(Escuela Superior de Musica Reine Sofia)에 입학하여 사사 받던중 베를린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아카데미(Orchesterakademie von der Berliner Philhermoniker)에 바순부문 한국인 최초로 합격, 2년간 상임지휘자 사이먼 래틀을 비롯한 수많은 지휘자 및 협연자들과 연주하였다.

2010년 금호영아티스트콘서트로 데뷔한 바수니스트 장현성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당시부터 크누아 윈드 오케스트라에 협연자로 섰으며 베를린 필하모니에서 베를린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비롯 수원시향과 코리안 심포니, 아르스필하모니, 성남시향,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하였고 한국페스티발앙상블, 체코 프라하 모던 앙상블, 앙상블 베를린, TIMF아카데미, 스페인 산탄데르 페스티벌, 마크노이키르헨 마스터클래스 등에 참가하여 게오르그 클뤼치, 클라우스 투네만, 라도반블라트코비치, 미셸 아리뇽, 한스외르크 셸렌베르거, 자끄 준, 세르지오 아졸리니 등과 같이 연주하였다. 2015년부터는 베를린 한스 아이슬러 국립음대에서 수학하며 베를린 필하모닉, 베를린 도이체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비롯한 다양한 교향악단에서 객원연주자로 활동중이다.

 

피아노 김재원

예원학교, 서울예고, 한국 예술종합학교에서 수학하였으며, 일찍이 동아음악콩쿠르 1등, Asia International’s Piano Academy Gold prize , 틴에이저 콩쿠르 1등, 한국일보 콩쿠르 2등, 호서대 콩쿠르 1등, 한국브람스협회 콩쿠르 2등, 서울내셔널 필하모닉 콩쿠르 1등 등 화려한 수상경력을 가지고 있다.

금호 영재 독주회(금호 아트홀), 서울 내셔널 필하모닉과 협연(예술의 전당), 서울예고 협연(예술의 전당), 아시아 그랜드 피아노 콘서트(예술의 전당), 이원 아트 독주회, 음연 겨울음악 축제 오프닝 콘서트, Asia International’s Piano Academy 수상자 연주(천안 이원아트), 예원학교 개교 40주년 기념 예술제 초청 연주, 박창수 ‘House Concert’에서 Arte symphony 와 협연, Openstudio21 조인트 리사이틀, Korean Symphony Orchestra와 협연 (예술의전당) 등 활발한 연주 활동을 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예술의전당에서 <하루키, 미야자키 하야오를 만나다>, <아르츠콘서트-천상의목소리>등 다수의 공연으로 연주활동을 펼치고 있고, 8명의 최정상급 연주자들이 모여 결성된 앙상블팀인 Club M의 리더로도 활약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