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임스 김 James Kim

Cellist


Management: 

Social links: 

BIOGRAPHY

첼리스트 제임스 김은 보스턴 심포니,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통영페스티벌오케스라, 줄리아드 오케스트라, 왈로니 로열 체임버 오케스트라, 대전시향, NEC 오케스트라, KBS교향악단 등과 협연하였고 데이비드 진먼, 알렉산더 셸리, 마티아스 바메르트, 미하엘 잔덜링, 키스 록하트, 탄 둔, 벤저민 잰더, 프랭크 브레일리 등의 지휘자와 호흡을 맞추었다.

제임스 김은 소니 커리어 그랜트, 잭 켄트 쿡 재단 장학금의 수혜자이며, 2006 헝가리 다비드 포퍼 국제 첼로 콩쿠르에서 1위를 하며 국제 무대에 데뷔했다. 금호 영재로 한국 무대에 서기 시작하였고 금호아트홀의 ‘아름다운 목요일 시리즈’, WQXR 마스터피스 시리즈와 로버트 셔먼의 영 아티스트 쇼케이스, 가든 시티 체임버 뮤직 소사이어티, ‘From the Top’ 라이브, 세종솔로이스츠, 라비니아 페스티벌, 링컨센터 체임버 뮤직 소사이어티 인카운터스, 베르비에 페스티벌 등 다양한 무대에 참여하였으며, 그의 연주는 뉴욕 WQXR과 국립 공영 라디오 방송을 통해 중계되기도 했다.

2013 카네기홀 데뷔 공연에서 “이 놀랍고도 숙련된 음악은 제임스 김의 경이로움을 일깨워주었다. 그처럼 깃털 같은 편안함, 환희, 매끄러운 보잉과 음색을 이끌어내는 연주를 마주한 적이 없었다. 이 모든 면모는 그가 음악을 풀어놓는 방식이나 리듬을 포괄하는 방식, 무엇보다도 따듯한 온기와 정직함을 통해 고루 드러났다.”(해리스 골드스미스, 뉴욕 콘서트 리뷰)는 언론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제임스 김은 2017년 12월 롯데콘서트홀에서 KBS교향악단과 브람스 이중 협주곡 협연, 2018년 1월 금호아트홀의 라이징 스타 시리즈 독주회, 2018년 3월 성남아트센터에서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와 하이든 C장조 첼로협주곡 협연을 앞두고 있다.

제임스 김은 수전 모제스, 야노스 슈타커, 로렌스 레서, 알도 패리소, 조엘 크로즈닉을 사사하였고현재 줄리아드 음악원의 최고연주자과정에 재학하고 있다. 그는 삼성문화재단과 시카고 스트라디바리 소사이어티로부터 1715년 베네치아산 마테오 고프릴러를 후원받아 연주하고 있다.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