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라 Hera Sung

Flutist


Management: 

Social links: 

BIOGRAPHY

플루티스트 성해라는 예원학교를 수석졸업하고 서울예술고등학교와 이화여자대학교에 진학하여 학사학위를 취득하였다이후 독일로 건너가 Paul Hindemith Foundation의 장학금을 수혜하며 베를린 국립음대에서 디플롬 및 최고연주자과정을 최우수 성적으로 졸업하였다.

이미 국내외 유수의 콩쿠르 상위 입상을 통해 플루티스트로서의 음악성과 자질을 인정받은 바 있는 그녀는 이화·경향한국플루트협회예진음악콩쿠르에서 1위를 차지함은 물론 경원대서울대서울필하모닉서울시청소년 실내악콩쿠르에 입상하였으며 Grand Prize Virtuoso Vienna Competition 1, Kammermusik Wettbewerb von Dresden Musikhochschule 3위에 이름을 올렸다.

무대에서 선보인 음악성 역시 일찍부터 두각을 나타내었던 성해라는 금호아시아나 문화재단에서 주최하는 금호 영재 콘서트와 영 아티스트 콘서트에 세 차례 초청되었으며베를린의 Curt-Sachs-Saal, Bröhan Museum, Mendelssohn Remise, Salon Moon, 주독 한국문화원통영 윤이상 메모리홀 등에서의 독주회를 통해 자신의 음악성을 선보인 바 있다뿐만 아니라 예원학교와 이화여자대학교 관악합주 및 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 협연을 비롯하여 서울시 유스 오케스트라불가리아 Plovdiv Symphony Orchestra, Berlin Philharmonie에서의 Berlin Classic Players Orchestra, Brandenburgisches Konzertorchester Eberswalde 등과 협연하며 국내외에서 솔로이스트로서의 역량을 유감없이 발휘하였다.

플루티스트로 관객들과 함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활동의 일환으로 오케스트라와 실내악에도 많은 열정을 쏟아낸 그녀는 서울시 유스 오케스트라 단원활동을 시작으로 Musikakademie Rheinsberg을 수료하고 Brandenburgisches Konzertorchester Eberswalde 수석, Mannheimer Philharmoniker 부수석, Dortmunder Philharmoniker의 단원을 역임하고, Young Asian Chamber Orchestra Berlin, Karajan Akademie(지휘자 Simon Rattle)는 물론 국내 TIMF 앙상블과 원주시립교향악단의 객원단원으로 활동하였다한편실내악 분야에서는 베를린 국립음대의 대표 플루티스트로서 일본 Suntory도쿄국립음대쿠니타치 음악대학에 초청되어 연주하였고세계적인 피아니스트와 교육자로 활동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Pascal Devoyon와 Berlin Staatskapelle의 수석 클라리네티스트 Tibor Reman과 함께한 F. Poulenc 서거 50주년 기념 초청연주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에서 활동하며 자신만의 음악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혜경박의경이지영김영미 교수와 Prof. Roswitha Staege, Christiane Hellmann를 사사한 플루티스트 성해라는 현재 인천예술고등학교 영재원남예종 콘서바토리 영재원에 출강하여 후학을 양성하는 동시에 목관앙상블 Sextett ‘Ventus’, 현대음악 앙상블 ‘Essenz’의 멤버로 활동하고 있다.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