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희 Jae Hee Jung

Violist


Management:

Social links:

BIOGRAPHY

정확한 기교, 감각적인 음악성으로 매우 인상적인 무대를 선사하는 비올리스트 정재희는 서울예고,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를 졸업한 후 독일로 유학하여 만하임 국립음대에서 대학원 과정(DKA)을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최고연주자과정(KE)과 실내악 연구과정을 졸업하였다.

일찍이 서울 주니어 오케스트라를 거쳐 코리안심포니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며 두각을 나타낸 그녀는 대학교 재학 당시 키리시마, 니스, 빈 등 국내외 음악캠프 참가 및 연주, ‘Ola Viola’ 창단 연주회 단원, 서울 청소년 시립 오케스트라 부수석을 역임하였으며, ‘Sotto Viola’ 음악회를 기획 및 연주한 바 있다. 또한 독일 유학 당시 Ludiwighafen, Heidelberg, Mannheim 등 독일 각지에서 다수의 실내악과 독주회를 가졌으며, Hassen 주(Frankfurt) 라디오 방송에 초청되어 연주하는 등 활발한 연주활동을 가지며 전문연주자로 착실한 행보를 이어갔다.

2004년 영산아트홀에서 열린 귀국 독주회를 필두로, 바로크합주단과의 협연, 코리안심포니 오케스트라, 카톨릭심포니 오케스트라, 서울 튜티 앙상블, 대전시립교향악단, 과천 오케스트라, 서울시립교향악단, 화음챔버오케스트라, 서울 심포니에타, 바로크합주단, 아시아 필(APD)오케스트라 등 국내 유수의 앙상블과 오케스트라에서 수석, 부수석, 객원단원을 역임하였으며 또한 평화방송, KBS 등 다수의 방송사로부터 초청을 받아 독주회를 펼치며 뛰어난 음악성을 선보이며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였다.

2010년 ‘앙상블 선’을 창단하여, 구로구 초청 찾아가는 음악회(2010-2011)를 시작으로 서울문화재단의 후원을 받아 마포아트센터에서 청소년 대상 음악회를 기획 및 연주하였으며 또한 하나은행의 후원으로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에도 힘쓰며 사회복지시설, 병원, 군부대 등 다양한 기관을 대상으로 ‘맞춤형 찾아가는 음악회’를 개최하는 등 다수의 연주회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그밖에 수회의 개인 독주회를 비롯하여 앙상블 ARI의 비올라 주자로 SF 한국전 참전기념비 기금모금 연주회와 Saint Mary’s College 초청 Concert 및 초청연주회, 북가주 서울음대 동문 음악회, Saint Mary’s College Faculty 연주회, Sonnet Ensemble 봄, 가을 정기 연주회, PHO Ensemble 기획연주회, Stanford University Faculty 연주, 강석희와 함께하는 현대음악제, 청소년 음악회 “클래식음악에서 보물찾기”, 보드레 안다미로 듀엣연주회 등 국내뿐 아니라 미국 샌프란시스코 등지에서 다채로운 형태의 연주회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다.

관현악과 겸임교수, 한양대, 단국대, 목원대, 강원대, 충남대, 추계예대, 예원학교, 서울예고, 경기예고, 인천 영재 아카데미 강사, 미국 장애인 예술 힐링단체 ‘AMASE’ Chamber Music Teacher를 역임하였다. 현재 계원학교에서 후학 양성을 도모하고 있는 그녀는 대한민국 역사박물관 클래식단원, ‘앙상블 선’의 대표, 화음 앙상블 단원 미국 앙상블 ARI 비올라 주자로 활동하며 관객과의 만남을 지속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