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윤정 Yun Jung Huh

Cellist


Management: 

Social links: 

BIOGRAPHY

첼리스트 허윤정은 서울예고 재학 중 도미하여 미국 줄리어드 음대와 예일 음대 대학원을 졸업한 후 매네스 음대 전문연주자과정을 이수했다. 과거 그녀는 줄리어드 예비학교의 하이든 첼로콩쿠르 1위에 올랐으며, 서울신인음악콩쿠르 2위를 비롯한 뉴저지심포니오케스트라 영아티스트콩쿠르에서 최고상 및 뉴저지 주지사 음악상을 수상했다. ‘열정적이며 아름다운 연주로 음악에 생명력을 불어넣는 연주자'(The Twin Boro News)라 평가받고 있는 허윤정은 또한 뉴저지심포니오케스트라와 2회의 협연과 더불어 줄리어드 PCO오케스트라와 호흡했고, 국제세종솔로이스츠의 창단멤버로 활동하며 국내는 물론 미국 외 다수 해외무대에서 역량을 펼쳤다. 특히 국내에서서울시향·KBS교향악단·코리안심포니·부천시향·수원시향·울산시향·성남시향·인천시향·유라시안필하모닉 등 유수 오케스트라의 협연자로 초청되어 연주했고, 금호아트홀·호암아트홀·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등지에서 수 차례 독주회를 가진바 있다.

탄탄한 연주실력과 낭만적 감성으로 허윤정은 다양한 장르의 첼로음악과 소통했던 바 지난 2005년 10월 피아니스트 박종훈의 프로듀싱으로 첫 크로스오버 앨범 < Cello Blossom >을 발표, DS홀과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음반발매기념 공연을 통해 큰 주목을 받았다. 이어 그녀는 2007년 클래식과 재즈의 조합으로 바흐작품과 재즈 스탠더드곡들을 구성한 두번째 앨범 <아리오소>를 재즈 피아니스트 곽윤찬과 프로듀싱하여 내놓았고, 2008년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열린 음반발매기념 독주회와 더불어 EBS <스페이스 공감> 외 TV음악프로그램들로 장르 간 조화를 추구하며 첼로와 대중이 보다 친숙할 수 있는 다수 공연들을 시도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무엇보다 허윤정은 친자매로 구성된 허 트리오의 멤버로 활약하며 예술의전당 재외유명연주자 시리즈, 실내악축제 및 금호아트홀 실내악축제 시리즈, IBK챔버홀 개관연주 시리즈 등 국내 저명 실내악 페스티벌들에 초청되어 참신한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한 완성도 있는 연주를 선사해 많은 이들의 찬사를 이끌었다. 또한 유럽 음악계의 초청으로 스위스와 북독일에서 허 트리오 순회공연을 통해 현지 언론들로부터 호평받았던 그녀는 금호문화재단과 외교통상부 주재 해외파견 연주자로 선정되어 호주와 뉴질랜드에서 개최된 무대에 올랐으며, 허트리오의 멤버로서 외교통상부 주재의 ‘한국 문화외교를 돕는 음악가’로 선정되어 동남아시아 외 제네바·룩셈부르크·브뤼셀 등지의 유럽지역에서 순회공연을 갖기도 했다.

작년 독일에서 녹음작업을 거친 허트리오의 첫 음반발매와 동시에 올해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허트리오 음반 발매기념 리사이틀을 성황리에 마친 허윤정은 현재까지 다채로운 연주활동을 병행하며 숙명여대와 울산대에서 후학을 지도하고 있다.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