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진아 Jin Ah Lim

Violist


Management: 

Social links:

BIOGRAPHY

비올리스트 임진아는 선화예술고등학교를 거쳐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예술사과정과 전문사과정을 졸업하고 도독하여 베를린 국립음대 한스아이슬러 전문연주자과정(KA)을 졸업하였다.

세종문화협회 콩쿨 1위, 예음 콩쿨 1위, 서울국제아시아학생 콩쿨 3위에 입상하였고 금호 영 아티스트 실내악부문(2008)에 선정되는 등 비올리스트로서 인정을 받으며 두각을 나타낸 그녀는 안산챔버오케스트라 초청협연, 필하모니코리아 앙상블 초청연주, 왈츠앤닥터만 초청연주를 통해 호평 받았을 뿐만 아니라 오스트리아주정부, 헝가리주정부, 독일 프랑크푸르트 한인회초청음악회 등 국내외의 수많은 초청연주들을 통해 실력을 인정받았다.

2013년 금호아트홀 귀국독주회를 시작으로 국내 음악활동에도 포문을 연 그녀는, 이후 실내악 분야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TIMF 앙상블 단원으로 활동하였다. TIMF 앙상블과 Goldberg-Variationen String Trio를 시작으로, <한국작곡가의 밤>을 연주하였고, 금호아트홀에서는 아름다운 목요일 베토벤 후기 콰르텟 연주와 피아니스트 임효선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목요일 연주를 하였다. 이외에도 충무아트홀 ‘청소년 실내악 콘서트’, 대한민국 예술원 음악회(예술의전당 IBK챔버홀) 연주 등 활발한 실내악 연주활동을 한 그녀는 스위스 제네바 국제연합유럽본부(UN) 초청연주, 바티칸 Chiesa di Maria Madre 초청연주, 그리스 아테네 카코야니스 홀 초청연주, CRR de Paris 초청연주 등을 통해 국제적으로도 연주의 지평을 넓혀갔으며, 매년 통영국제음악제에 참가하고 2016년 11월 한 달간 Orchestra Ensemble Kanazawa 객원멤버로 Jorg Demus와 나가노, 도쿄, 가나자와 투어연주를 하는 등 수많은 무대를 통해 관객들과 소통하며 열정적인 연주활동을 이어왔다.

한편 Barbara Westphal, Robert Diaz, Hartmut Rohde, Tatiana Masurenko, Diemut Poppen, Gunter Teuffel, Wolfram Christ, ‘Tatjana Masurenko’ Viola Masterclass in Leipzig 2009, Oberstdorfer Musiksommer Academy 2010 외 해외 유수의 마스터클래스를 통해 폭넓은 음악적 지식을 쌓으며 학구적인 자세로 끊임없이 연구한 그녀는 Oberstdorfer 아카데미 연주에서 Barbara Westphal로부터 ‘뛰어난 음악성을 지닌 연주자’, Tatjana Masurenko로부터 ‘재능 있는 연주자’라고 찬사를 받은 바 있다.

Artemis Quartett의 비올리스트 Friedemann Weigle, 오순화, 민유홍, 홍지혜를 사사한 비올리스트 임진아는 군포 프라임 오케스트라, 청주시향 객원 수석을 역임하였으며 현재 한세대학교, 인천예고, 부산예고에 출강하며 후학양성에도 힘쓰는 한편 TIMF 앙상블 단원 및 MQ Trio 멤버로도 활발한 음악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